관련기사

경북일보/ 수피아미술관, 조화로운 공동체란…'우리에게 온 숲' 기획전

수피아미술관
2020-09-06
조회수 257

박태정 기자 / 승인 2020년 03월 23일 09시 02분 /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3일 월요일


27일부터 7월 12일까지

지난 2019년 5월 개관 이래 두 차례의 기획전을 개최한 바 있는 수피아미술관(관장 홍영숙)은 오는 27일부터 7월 12일까지 ‘우리에게 온 숲’ 기획전을 개최한다.이번 수피아 미술관이 개최하는 ‘우리에게 온 숲’은 세 번째 기획전이다. 경북 칠곡군 가산 숲 속에 위치한 수피아미술관은 숲의 일원인 나무에 우리의 모습을 대입해볼만한 최적의 장소다. 숲과 같은 조화로운 공동체가 더욱 간절해지는 시점에 움츠린 마음과 답답한 가슴을 열고 새싹이 주는 봄의 면역 향기를 맡을 수 있는 곳이다. 홍영숙 수피아미술관장은 “공동체가 조화롭다는 것은 숲처럼 더불어 살아가는 삶을 실천한다는 것이다”며“숲으로 둘러싸인 수피아미술관에서 ‘우리에게 온 숲’展을 기획하게 된 배경이다”고 말했다. 특히 온 가족이 함께 호흡 할 수 있는 전시·교육·공연·체험 등을 통해 문화예술의 교류뿐아니라 자연과 함께 소통하고 꿈을 꿀 수 있는 행복 나무 전파가 기대된다.주변에서 수집한 소소한 삶의 이야기를 자신의 고유한 시각으로 풀어낸 작가 6인을 ‘우리에게 온 숲’展에 초대했다. 초대작가는 김순금, 리우, 오현숙, 전이환, 조무준, 차현욱(가나다 순) 6명이다. 서울과 대구에 거처를 둔 이들은 나이와 경력을 떠나 창작이라는 인고의 시간을 견디며 현실과 가상의 상호 작용을 탐구해온 작가들이다. 공통점은 각각 다른 조형요소로 새로운 삶의 비전을 제시한다는 것. 이번 전시에서 선보일 작품은 회화와 조각 등 80여점이다.

출처 : 경북일보 - 굿데이 굿뉴스(http://www.kyongbuk.co.kr)
박태정 기자 ahtyn@kyongbuk.com


0 0

경상북도 칠곡군 가산면 학하들안2길 105

/ 054-977-4967